광고문의 02-724-7792

법 뉴스

[속보]'공공입찰 담합 혐의' KT 자회사 임원,구속 면했다


[속보]'공공입찰 담합 혐의' KT 자회사 임원,구속 면했다
공공분야 전용회선 사업 입찰 담합 혐의에 연루된 KT 임원 한모씨가 14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영장 심사를 마친 뒤 법원청사를 나서고 있다./사진=뉴스1

'공공입찰 담합' 혐의를 받는 KT 자회사 임원 한모씨가 구속을 면했다.

서울중앙지법 김태균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4일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위반 및 입찰방해 등 혐의로 한씨에게 청구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김 부장판사는 "혐의사실 상당 부분이 소명되고 사안이 중대하다"면서도 "이 사건 담합행위에 관한 피의자의 구체적인 역할과 관여 정도 등에 대해선 다툼의 여지가 있다"고 설명했다.

한씨는 공공기관이 발주한 전기통신회선 사업에서 낙찰사를 사전에 정하는 등 담합 행위를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