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image 법 뉴스
돌연 檢 출석한 이성윤 지검장…법조계 "기소 영향 없을 것" 외압을 넣어 김학의 전 법무부차관 불법 출금 사건 수사를 무마했다는 의혹을 받는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이 검찰 조사를 받았다. 4차례 소환에 불응하던 이 지검장이 돌연 검찰에 자진 출석한 것을 두고 기소를 늦추기 위한 목적이라는 시각이 있지만 법조계는 기소 일정에는 별다른 영향을 주지 못할 것으로 보고 있다. 수사팀이 이 지검장의 혐의가 명백하다는 결론을 내렸을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수원지검 형사3부(부장검사 이정섭)는 지난 17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9시간 가량 이 지검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했다.이 지검장은 대검찰청 반부패강력부장이던 2019년 6월 수원지검 안양지청이 김 전 차관 출국금지 과정을 수사하려 하자 외압을 넣어 무산시켰다는 의혹을 받는다.검찰은 이와 관련해 이 지검장에게 4차례 출석을 요구했으나 이 지검장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사건을 맡아야 한다며 불응해왔다. 그러나 검찰이 이 지검장에 대한 불구속 기소 방침을 ..
123

카드뉴스

더보기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