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법 뉴스

검찰, 'CJ계열사 취업 비리' 前 청와대 인사비서관 등 압수수색

/사진=뉴스1
이정근 전 더불어민주당 사무부총장의 CJ 계열사 특혜 취업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9일 전 청와대 인사비서관 A씨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김영철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부터 전 청와대 인사수석비서관실 인사비서관의 자택과 서울 여의도에 있는 경기도 중앙협력본부 본부장 B씨 사무실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B씨는 경기도 중앙협력본부에서 근무하기 전 이 전 사무총장 후임으로 한국복합물류 상근 고문을 지냈다. 검찰은 정세균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의 보좌진 출신인 B씨가 상근 고문으로 임명되는 과정에 구 여권 인사의 개입이 있었는지 등을 들여다보고 있다.

검찰은 이 전 부총장의 취업 과정에서 노영민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개입한 의혹과 관련해 업무방해 혐의로 지난달 23일 경기 군포 한국복합물류 사무실과 또 다른 청와대 인사수석비서관실 직원의 사무실과 주거지 등을 압수수색했다.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