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image 일반뉴스
'尹격노 전달했나'…김계환 "답변 못한다", 박정훈 "분명히 들어"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이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에게 윤석열 대통령이 격노했다는 말을 전했냐'는 질문에 "제가 공수처 피의자로 수사받고 있고, 형사소송법에 의거해 답변할 수 없다"고 말했다.김 사령관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채상병 특검법(순직 해병 수사 방해 및 사건 은폐 등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 입법 청문회'에 출석해 박은정 조국혁신당 의원 질의에 이같이 말했다.박 의원이 "2023년 7월31일 대통령이 주최하는 회의에서 격노 사실이 있던 것으로 보인다. 그 내용을 임기훈 전 대통령실 국방비서관(현 국방대학교 총장)에게 듣고 박정훈 수사단장에게 전달한 것 아니냐"고 묻자, 김 사령관은 "답변할 수 없다"고 밝혔다.이에 박 의원이 박정훈 단장에게 "김계환 증언을 어떻게 보냐'고 묻자, 박 단장은 "저는 해병대 사령관으로부터 분명하게 대통령 격노설에..
123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