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한동훈 "민주당 하루에 한명씩 탄핵 추진…정치적 계산으로 남발"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3.11.09.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검사들에 대한 탄핵을 추진하는 더불어민주당에 대해 "이제 정말 하루에 한 명씩 탄핵을 추진하는 것 같다"고 밝혔다.

한 장관은 14일 경기 과천시 법무부 청사 앞에서 취재진과 만나 "민주당은 판사를 탄핵했고,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을 탄핵하고,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을 탄핵한다고 했고, 검사 4명을 탄핵한다고 했고, 저에 대해서 탄핵한다고 했다가 발을 뺐다"며 "오늘은 (이원석) 검찰총장을 탄핵한다고 했다가 분위기가 안 좋으니 말을 바꿨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만약 법무부가 자유민주주의를 파괴했다는 이유로 민주당에 대한 위헌정당심판을 청구하면 어떨 것 같냐"며 "민주당이 말한 이 총장 탄핵이나 저에 대한 탄핵보다 과연 민주당에 대한 위헌정당 심판이 헌법재판소에서 인용될 가능성이 더 낮다고 보냐"고 했다.

이어 "민주당은 자신들이 추진하는 탄핵들이 인용될 가능성이 없다고 생각하면서도 총선 이후에 기각될테니 남는 장사라는 정치적 계산으로 탄핵을 남발하는 것 아니냐"며 "법무부는 현재 위헌정당심판을 청구할 계획이 없다"고 말했다.

또 "국가 기능을 마비시키고 혼란스럽게 해서 나라를 망치고 국민께 피해를 줄 가능성이 조금이라도 있는 길이라면, 정말 그 길 말고는 방법이 없을 때가 아니라면 쳐다보지도 않는 것이 옳기 때문"이라며 "그러나 지금 민주당은 전혀 그렇지 않다"고 지적했다.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