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대륙아주, 한·아프리카재단과 MOU..."아프리카 진출 기업 지원"

(왼쪽부터) 이규철 법무법인 대륙아주 대표변호사와 여운기 한·아프리카재단 이 사장/사진=법무법인 대륙아주
법무법인 대륙아주가 한·아프리카재단(이하 한아재단)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아프리카에 진출하려는 국내 기업 지원에 나섰다.

양측은 22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동훈타워 대륙아주 대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을 가졌다.

대륙아주에서는 이규철 대표변호사와 차동언 변호사(글로벌 컴플라이언스 그룹장), 김경 외국변호사(아프리카그룹 부팀장), 정성윤 대외협력실장이 참석했고 한아재단에서는 여운기 이사장과 임재훈 상근이사, 김현영 교류협력부장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대륙아주는 아프리카 진출과 관련한 정보와 법률 및 ESG 관련 자문 등을 제공하고 한아재단은 관심 사업 분야와 경영 방향 등을 제공한다.

한아재단은 한·아프리카재단법 시행으로 2018년 설립됐다. 아프리카 국가들에 대한 조사와 연구, 교류·협력, 우리나라와의 관계 증진을 담당하고 있다.

이규철 대표변호사는 "한아재단은 미래의 땅인 아프리카와의 사업을 개척하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일구고 있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협력관계를 더 강화해 아프리카 시장 개척에 적극적으로 나서자는 의미에서 각종 정보와 법률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