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법무부, 화성 화재 외국인 사망자 유족에 신속 입국·체류 지원

(화성=뉴스1) 김영운 기자 = 4일 경기 화성시에 위치한 일차전지 제조 공장 아리셀에서 화재가 발생, 소방관들이 실종자 수색을 하고 있다. 2024.6.24/뉴스1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사진=(화성=뉴스1) 김영운 기자

법무부가 화성 일차전지 제조 공장 화재로 사망한 외국인 노동자 유가족의 신속한 입국 및 체류 지원 등에 나선다.

24일 법무부에 따르면 박성재 법무부 장관은 이날 "이번 사고로 큰 충격과 슬픔을 겪고 있는 유가족에게 깊은 위로를 전한다"며 "대다수 사망자가 외국인 근로자인 만큼 법무부에 구성된 비상 대책본부를 중심으로 관계기관과 긴밀히 협력해 유가족의 신속한 입국 및 체류 지원 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법무부 관계자는 "화성시를 관할하는 수원출입국외국인청에도 비상대책반을 구성해 외국인 사상자의 신원확인, 유족·보호자의 입국 및 체류 지원, 통역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라며 "사상자와 유가족에게 피해복구를 위한 법률지원, 검찰청 범죄피해자지원센터를 통한 치료비, 장례비 등 경제적 지원 제공과 함께 스마일센터를 통한 심리 치유 서비스 제공 등 피해자 지원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