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검찰, 송영길 불법 정치자금 수사 계속…수사심의위에 부의 않기로

[서울=뉴시스] 황준선 기자 =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대한불교조계종총무원 전통문화예술공연장에서 열린 ‘송영길의 선전포고’ 출판기념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3.11.09.

검찰이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연루된 불법 정치자금 사건 수사를 계속 진행하게 됐다.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부의심의위원회는 20일 송 전 대표의 불법 정치자금 사건을 대검찰청 수사심의위원회에 부의하지 않기로 의결했다.

이날 부의심의위 회의는 오후 2시쯤부터 약 1시간40분 진행됐다. 회사원, 교수, 사회복지사 등 일반 시민 15명이 참석했다.

수사심의위는 국민적 의혹이 제기되거나 사회적으로 논란이 된 사건에 대해 수사 계속 여부, 불기소 여부 등을 심의해 검찰에 권고하는 제도다.

사건 관계자가 위원회 소집을 신청하면 검찰시민위원회 위원장은 위원 중 15명을 선정해 부의심의위원회를 구성한다.

부의심의위원회가 참석 위원의 과반수 찬성으로 수사심의위 소집 결정을 하면 검찰총장은 수사심의위를 소집해야 한다.

앞서 송 전 대표는 지난 3일 검찰이 돈봉투 사건을 수사하면서 취득한 정보를 바탕으로 먹고사는문제연구소(먹사연)의 불법 정치자금·뇌물 혐의에 대해 별건 수사를 하고 있다며 수사심의위원회 소집을 신청했다.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