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박성재 법무부 장관, 방과후 도덕쌤으로 변신…초등생과 '약속 나무' 만들어

3일 박성재 장관이 서울시 양천구 소재 양명초등학교에 방문해 늘봄학교 참여학생 초등 1학년 17명을 대상으로 재능기부를 실시했다/사진제공=법무부
박성재 법무부 장관이 학교에서 방과후 프로그램과 돌봄을 이용할 수 있는 '늘봄학교'에 참여한 초등학생들을 만나 도덕을 가르쳤다.

3일 법무부에 따르면 박 장관은 이날 오후 서울시 양천구 소재 서울양명초등학교에 방문해 늘봄학교 참여학생 초등 1학년 17명을 대상으로 재능기부를 실시했다.

박 장관은 늘봄학교에서 어린이들이 학교에서 친구들과 사이좋게 지내기 위해 지키기로 다짐한 내용을 담은 '약속 나무'를 함께 만들고 도덕을 가르쳤다.

법무부 관계자는 "특히 저학년들의 눈높이에 맞춘 놀이 중심의 활동으로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냈다"고 말했다.

서울양명초등학교 관계자는 "법무부 장관의 재능기부로 사회적인 관심과 참여가 확대되고 늘봄학교가 안정적으로 운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성재 법무부 장관이 초등학생들과 '약속 나무'를 만들었다. /사진제공=법무부
3일 박성재 장관이 서울시 양천구 소재 양명초등학교에 방문해 늘봄학교 참여학생 초등 1학년 17명을 대상으로 재능기부를 실시했다/사진제공=법무부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