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심재현 머니투데이 기자, 대한변협 우수언론인상 수상

본지 심재현 기자(왼쪽에서 둘째)가 26일 대한변호사협회 우수언론인상을 수상했다./사진=대한변호사협회
본지 심재현 기자 등 언론인 5명이 대한변호사협회 우수언론인상을 수상했다.

변협은 26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2024년도 '대한변호사협회 정기총회'에서 우수언론인상을 시상했다.

수상자는 본지 심 기자, 김자현 동아일보 기자, 박솔잎 MBC 기자, 신예림 법률방송 기자, 최우석 파이낸셜뉴스 기자 등이다.

심 기자는 대법원장 인사 공백에 따른 국민 피해를 보도해 합리적 후보가 임명될 수 있도록 여론을 환기했고, '권순일 방지법' 국회 발의를 단독 보도해 건전한 법조문화 형성에 앞장섰다.

변협은 "객관적 사실을 기반으로 공정한 보도 활동의 모범이 된 언론인에게 우수언론인상을 시상해 건전한 사회문화 창달에 공헌할 것"이라고 밝혔다.

변협은 2015년부터 매년 2회(정기총회, 변호사대회) 공정한 보도로 법치주의 발전에 기여한 언론인에게 우수언론인상을 시상해 왔다.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