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문의 02-724-7792

이재명, 오는 26일 구속영장심사…추석 전 결론

[theL]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단식 투쟁 19일째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오전 서울 가톨릭대학교 여의도 성모병원 응급실에서 녹색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2023.9.18./사진=뉴스1
백현동 개발특혜 의혹과 쌍방울그룹 대북송금 사건 피의자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구속 여부가 오는 26일 가려진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유창훈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를 받는 이 대표를 오는 26일 오전 10시 법정으로 불러 심문한다.

법원은 지난 21일 검찰로부터 국회 체포동의안 가결에 따른 체포동의통지서를 송부받고 이날 구속영장 실질심사 기일을 잡았다. 구속영장 발부 여부는 심문 당일 밤 또는 다음날 새벽쯤 결정될 전망이다.

이 대표가 이날까지 23일째 단식을 이어가고 있어 직접 심문에 출석할지는 미지수다. 법원 관계자는 "변호인만 출석한 상태에서 심문을 진행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성남시장 시절 백현동 민간개발 사업자에게 특혜를 부여해 성남도시개발공사에 200억여원의 손해를 끼친 혐의 △경기도지사 시절 방북비용 800만여달러를 쌍방울그룹에 대납하게 한 혐의 △'검사 사칭' 사건 재판에서 증인에게 위증을 교사한 혐의를 받는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1부(부장검사 엄희준)는 지난 18일 이 대표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에 국회는 지난 21일 오후 찬성 149표, 반대 136표, 기권 6표, 무효 4표로 법무부가 제출한 체포동의안을 가결했다.

목록
 
모든 법령정보가 여기로